• UPDATE : 2020.11.19 목 14:31
기사 (전체 18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건강상식] 코로나 블루(BLUE) 이겨내기
최근 ‘코로나19’와 우울감이라는 뜻의 ‘블루’가 만나 ‘코로나 블루’라는 신조어가 생겼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가 계속되면서 나타나는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뜻합니다. 오랜 시간 실내에만 머물며 느끼게 되는 답답함이나 자신이 코로나에
나라사랑신문   2020-11-02
[건강상식] 한국인의 3대 사망 원인, 폐렴
지난해 한국인의 사망 원인을 살펴보면 1위는 암, 2위는 심장질환, 3위는 폐렴입니다. 매년 폐렴으로 인한 사망이 늘어가는 추세입니다.특히 요즘처럼 전 세계적으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가 대유행하고, 기온이 떨어져 면역력이 감소된 노년층은 더욱 폐렴에 걸리
나라사랑신문   2020-11-02
[건강상식] 피부 건강을 위한 식단관리
피부 발진, 아토피, 가려움, 건선, 습진 등 수 많은 피부질환이 있습니다. 이런 증상이 생기면 큰 고통을 받습니다. 연고를 바르면 잠시 가라앉다가 이내 재발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가을이 되면 날씨는 건조해지고 피부는 더욱 나빠집니다. 한의학에서는 피
나라사랑신문   2020-09-28
[건강상식] 가을 바람에 무릎이 시린 이유, 퇴행성 관절염
찌는 듯한 무더위가 지나고 찬바람이 불기 시작한 요즘 무릎이 시리다고 병원을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무릎이 시린 가장 흔한 원인은 관절염 초기 증상입니다. 나이가 들면서 무릎 주위 관절과 인대, 근육 등이 약해지고 염증이 생기면 해당 부위에 열이 나 똑
나라사랑신문   2020-09-28
[건강상식] 간단한 운동으로 어깨 건강 지키기
노년기가 되어 찾아오는 통증은 몇 부위로 나누어집니다. 주로 허리, 어깨, 무릎 부위의 통증이 대부분입니다. 그중 어깨 질환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오십견과 회전근개파열50대 전후가 되어 어깨 통증이 오거나 팔이 돌아가지 않으면 흔히 ‘오십견’
나라사랑신문   2020-09-01
[건강상식] 나이 들수록 힘들어지는 숨쉬기
숨을 쉬기 위해서 여러 근육들이 일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평상시에 잘 느끼지 못하지만, 숨을 쉬는 일, 호흡을 위해서는 횡격막을 포함한 여러 골격근이 쉬지 않고 일을 하고 있습니다. 폐를 감싸는 보호 장치인 흉곽은 갈비뼈, 복장뼈 그리
나라사랑신문   2020-09-01
[건강상식] 장마철 건강관리
매년 7월이면 어김없이 장마가 찾아옵니다. 꿉꿉한 습기와 후덥지근한 날씨가 몸과 마음을 축 처지게 하죠. 이런 장마철 건강을 유지하기 위한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높은 습도를 좋아하는 녀석들이 있습니다. 바로 세균과 곰팡이들입니다. 이들은 장마철
나라사랑신문   2020-07-30
[건강상식] 건강의 적신호, 혈뇨
건강검진이 보편화된 요즘, 소변검사에서 혈뇨가 보인다는 얘기를 듣고 신장내과를 내원하는 환자들이 늘고 있습니다. 혈뇨는 소변에 나와서는 안 되는 양의 적혈구가 섞여 배설되는 것으로, 현미경적으로만 관찰이 가능한 현미경적 혈뇨,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나라사랑신문   2020-07-30
[건강상식] 군주지관인 심장을 튼튼하게
한의학에서는 심장을 군주의 장부라 하여 우리 몸에서 가장 중요한 장기로 여깁니다. 기온이 급격히 변하는 환절기에는 혈관이 수축과 이완을 반복하므로 심장에 무리가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군주지관인 심장을 튼튼히 하고 심근경색을 예방하는 생활 방법을 알아
나라사랑신문   2020-06-01
[건강상식] 크릴 오일에 대한 오해와 진실
최근 들어 크릴 오일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매우 뜨겁습니다. 수많은 광고에서 크릴 오일이 건강에 도움이 되고 효과가 있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광고에서처럼 크릴 오일의 효과를 정말 믿어도 되는 것일까요.크릴 오일이란 남극 바다에서 주로 서식하는 갑각류인
나라사랑신문   2020-06-01
[건강상식] 차로 채우는 몸 속 수분
충분한 수분섭취는 건강한 일상을 위해 꼭 필요한 습관으로, 성인 기준 하루에 2리터의 물을 마시기를 권장합니다. 특히 산불이 많이 나는 건조한 겨울이나 봄에는 우리의 몸도 더 많은 수분을 필요로 합니다. 하지만 2리터의 물을 마시는 것은 고역이기도 합
나라사랑신문   2020-04-29
[건강상식] 암 치료의 시작, 통증 조절하기
종양내과 환자를 치료하다 보면 암 통증에 대해 많은 질문을 받게 됩니다. 많은 암 환자의 경우 통증을 동반하게 되는데, 잘못된 정보 때문에 본인이 견뎌야 하는 고통보다 더 심한 고통을 받는 환자가 많습니다.특히 진통제에 대한 잘못된 고정관념을 갖는 경
나라사랑신문   2020-04-29
[건강상식] 치매, 생활 속 작은 실천으로 예방
치매 인구가 매년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치매란 기억력, 판단력, 지각 능력 등 여러 인지 기능에 문제가 생겨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주는 뇌 질환입니다. 아직까지 치료 방법이 없기 때문에 조기 진단이 중요한 질병입니다.기억력이 깜박한다고 모
나라사랑신문   2020-04-02
[건강상식] 관절 통증과 류마티스관절염
류마티스관절염은 만성 관절염으로 유병율은 1% 정도로 알려져 있습니다. 류마티스관절염의 발생은 중년에서 높고 나이가 들면서 점점 증가합니다. 류마티스관절염은 여성이 남성보다 3배 정도 많지만 남성의 경우, 젊은 나이에는 적게 발병하다가 65세 이상에서
나라사랑신문   2020-04-02
[건강상식] 호흡기 질환 예방법
2003년 봄 사스의 유행으로, 2012년 봄 메르스 사태로 또 많은 사람들, 특히 노약자들이 많은 피해를 보았습니다. 그 후 2020년 새해부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즉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긴장하고 있는 상황입니다.2000년 들어 벌써 세 번째
나라사랑신문   2020-03-05
[건강상식] 장내 세균과 건강
지구상의 모든 환경에는 미생물이 존재합니다. 다양한 미생물들이 복잡한 상호 관계 속에서 생태계를 이루고 있으며 우리 몸도 예외는 아닙니다. 입안, 콧속, 손, 발을 비롯한 전신의 피부, 장 등 전신에 미생물이 서식하고 있으며, 인간 세포 수의 총합보다
나라사랑신문   2020-03-05
[건강상식] 밥힘의 숨겨진 비밀
“한국 사람은 밥힘으로 산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하루 세끼 밥을 먹지 않고서는 제대로된 식사를 한 것 같지 않다고 느끼는 분들이 많습니다.그러다보니 한국 사람의 4명 중 3명이 탄수화물을 과잉 섭취하고 있습니다. 그만큼 밥과 면에 대한 사랑이 특별하
나라사랑신문   2020-02-03
[건강상식] 골다공증의 올바른 이해와 관리
골다공증은 뼈의 양 감소와 미세구조 변화로 뼈가 약해져서 부러지기 쉬운 상태가 되는 질환입니다.50세 이상 성인의 골다공증 유병률은 남성이 7.5%, 여성이 35.5%로 여성이 남성에 비해 4배 이상 높습니다.또한 골절 후에는 환자 중 절반이 골절 전
나라사랑신문   2020-02-03
[건강상식] 제철음식으로 건강한 겨울나기
겨울에 유독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제철음식이 있습니다. 몇 가지 제철 음식을 통해 건강도 지키고 입맛도 살리는 지혜를 가져보겠습니다.동치미는 순우리말이 아니고 동침(冬沈)이라는 한자어에 접미사가 붙여져 파생된 것입니다. 예전에 연탄가스를 마시면 동치미
나라사랑신문   2020-01-02
[건강상식] 2주 이상 기침 지속, 결핵 의심해봐야
쇼팽, 카프카, 이상. 각기 다른 시대, 다른 나라에서 활동했던 예술가인 이들에게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결핵이라는 병으로 사망했다는 것입니다.결핵은 가장 오랫동안 인류를 괴롭혀 온 만성 감염병으로, 이집트 미이라에서도 그 흔적이 발견된
나라사랑신문   2020-01-0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공감, 이 책

읽는 직업

읽는 직업
우리가 경험하지 못한 일을 어떤 작가들은 자신의 삶을 통해 보여준다.그 터널을 지나온 심정과 거기서 건져 올린 한 줄기 희미한 빛 같은...

숲에서 한나절

숲에서 한나절
식물의 시간으로 보면 화려한 꽃은 그저 열매를 맺기 위해 벌과 나비를 부르기 위한 방편에 불과하다. 모든 식물은 자신의 후손을 남기기 ...
오피니언

“그래, 거창하지 않아도 괜찮아”

“이번에 내가 맡게 되는 업무가 ‘보훈정신 계승’ 업무라는데, 내가 무얼 해야 할까?”작년 3월, 길다면 길었던 육아 휴직을 끝내고 복직을 앞두고 있던 내가 남편에게 했던 질문이었...

어둠이 짙을수록 ‘빛나는 별’이 되려면

어릴 적 겨울밤 깜깜한 시골길을 걸었던 기억이 있다. 두 볼이 따가울 정도로 추운데다가 깜깜하기까지 해서 더 무서웠다. 두려움을 달래려고 올려다 본 하늘에 유난히 반짝이던 별이 있...
많이 본 기사
1
고엽제후유의증 질병 장애등급 종합판정 시행
2
종합비타민제를 먹어야 하는 이유
3
여름철 건강의 적 토사곽란
4
국가유공자 등 로또 판매점 신청
5
중앙보훈병원, 1,400병상으로 확대… 재활·요양병원 등 복합 운영
6
결핵과 비결핵항산균 감염증
7
내년 아파트 특별공급, 대부지원 계획 확정
8
국가유공자 주택 대부 한도 늘리고 금리 내려
9
김환기, 그의 푸른 화폭을 만나다
10
모든 생존 6·25참전용사에 호국영웅기장 수여한다
소 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011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4로 9 국가보훈처
Copyright by 국가보훈처 나라사랑신문  |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