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11 목 14:25
> 현충 > 6.25전쟁영웅
신념으로 하늘을 날다딘 헤스 미국 공군 대령 (1917.12.6~2015.3.3)
나라사랑신문  |  news@narasarang.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01  14:38: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딘 헤스 대령은 한국 공군과 함께 최전방에서 전투를 수행하고, 한국 공군이 독자적인 작전능력을 갖춘 뒤에는 훈련과 감독 임무를 수행한 미 공군 제6414부대의 지휘관으로 전신인 바우트 원(Bout-One)부대 시절부터 이 부대를 지휘했다.

딘 헤스는 전투기가 부족하다는 상부의 압박이 들어올 때마다 교육 중인 한국 조종사들과 함께 전투기를 타고 출격해 임무를 완수하고 돌아왔다. 그는 훈련부대에 속해 있음에도 불구하고 1951년 6월 한국을 떠날 때까지 무려 250회나 출격하며 각종 전투임무를 수행했다.

1950년 10월 중령으로 진급한 그는 서울 시내에 작은 고아원을 열고 전쟁으로 폐허가 된 서울 시내를 돌며 고아들을 데려와 보살폈는데 이 소문이 퍼지면서 고아원을 찾아온 아이들은 1,000여 명으로 불어났다.

중공군 개입으로 전황이 급속히 악화되면서 고아원 역시 위기에 놓였으나, 적이 코앞까지 다가온 상황에서 후퇴를 위해 김포 비행장을 이륙하던 수송기들을 잡아두고 950여 명의 고아와 80명의 직원을 태워 제주도로 이송·구출하는데 성공했다.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는 그를 기리는 기념비가 건립돼 있으며 대한민국 공군은 그를 공군의 아버지로 현양하고 있다.

 

나라사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공감, 이 책

역사의 역사

역사의 역사
자연과 우주의 변화에 대해 우리는 두려워하거나 찬탄하지만 자랑스럽다거나 부끄럽다는 도덕적 감정을 느끼지는 않으며 자연과 우주가 누군가를...

직업으로서의 소설가

직업으로서의 소설가
살아간다는 것은 지겨울 만큼 질질 끄는 장기전입니다. 게으름 피우지 않고 육체를 잘 유지해나가는 노력 없이, 의지만을 혹은 영혼만을 전...
오피니언

보답할 시간 주어진 것에 감사하며 ‘최선’ 다짐

“딸 보다 나아요…딸 보다 좋아요…”보훈섬김이들에게 하는 재가복지대상자 어르신들의 한결같은 말씀이다.한창 푸르렀던 날, 전장에서 불태웠던 젊은이들은 이제 ...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을 춤추게 하는 따뜻한 보훈

아버님 계세요? 나는 큰소리로 음악과 흥이 넘치는 국가유공자 어르신 댁을 방문해 현관문을 활짝 열었다.웃음과 함께 밝은 모습으로 나오시는 모습에 “아버님 좋은 일 있으신가 봐요” ...
많이 본 기사
1
종합비타민제를 먹어야 하는 이유
2
고엽제후유의증 질병 장애등급 종합판정 시행
3
국가유공자 등 로또 판매점 신청
4
여름철 건강의 적 토사곽란
5
결핵과 비결핵항산균 감염증
6
중앙보훈병원, 1,400병상으로 확대… 재활·요양병원 등 복합 운영
7
내년 아파트 특별공급, 대부지원 계획 확정
8
국가유공자 주택 대부 한도 늘리고 금리 내려
9
김환기, 그의 푸른 화폭을 만나다
10
모든 생존 6·25참전용사에 호국영웅기장 수여한다
소 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011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4로 7 국가보훈처
Copyright by 국가보훈처 나라사랑신문  |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