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8.1 수 12:25
> 생활·문화 > 공감 이 책
나무에서 숲을 보다리처드 포티
나라사랑신문  |  news@narasarang.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2  11:05: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너도밤나무 새순이 단단한 봉오리를 뚫고 나오기엔 아직 너무 이른 계절이다. 덕분에 숲은 빛의 세례를 온전히 받고 있다. 몇 줄기 햇살이 지저분하게 널린 낙엽더미를 비춘다. 작년에 떨어진 깉은 갈색-황금색 낙엽은 고집스러운 모양새로 바삭 말라버렸지만 아직 썩어 없어지지는 않았다. 작태양이 내뿜는 올해의 첫 열기가 차가운 볼을 따뜻하게 데우며 계절을 알린다. 너도밤나무 줄기에서 햇빛을 받아 반짝이는 쪽은 정말 뜨거울까? 4월의 봄비를 맞아 회녹색의 거친 나무껍질 아래서 활기를 되찾은 수액이 올라오고 있음을 그리는 건 어렵지 않다. 햇살이 닿는 얕은 토양에서는 봄꽃이 온기와 빛을 한껏 받아들인다. 꽃의 계절이 돌아왔다.

 

나라사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오피니언

보답할 시간 주어진 것에 감사하며 ‘최선’ 다짐

“딸 보다 나아요…딸 보다 좋아요…”보훈섬김이들에게 하는 재가복지대상자 어르신들의 한결같은 말씀이다.한창 푸르렀던 날, 전장에서 불태웠던 젊은이들은 이제 ...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을 춤추게 하는 따뜻한 보훈

아버님 계세요? 나는 큰소리로 음악과 흥이 넘치는 국가유공자 어르신 댁을 방문해 현관문을 활짝 열었다.웃음과 함께 밝은 모습으로 나오시는 모습에 “아버님 좋은 일 있으신가 봐요” ...
많이 본 기사
1
종합비타민제를 먹어야 하는 이유
2
고엽제후유의증 질병 장애등급 종합판정 시행
3
국가유공자 등 로또 판매점 신청
4
여름철 건강의 적 토사곽란
5
결핵과 비결핵항산균 감염증
6
중앙보훈병원, 1,400병상으로 확대… 재활·요양병원 등 복합 운영
7
내년 아파트 특별공급, 대부지원 계획 확정
8
국가유공자 주택 대부 한도 늘리고 금리 내려
9
김환기, 그의 푸른 화폭을 만나다
10
모든 생존 6·25참전용사에 호국영웅기장 수여한다
소 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011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4로 7 국가보훈처
Copyright by 국가보훈처 나라사랑신문  |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