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19 목 14:31
> 뉴스 > 일반
일제에 항거한 학생들의 희생정신을 되새기다제91주년 학생독립운동 기념식​​​​​​​ 
나라사랑신문  |  news@narasarang.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16  17:53: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일제의 차별과 불의에 항거해 일어난 학생독립운동을 기리는 ‘제91주년 학생독립운동 기념식’이 지난달 3일 오전 광주 서구 학생독립운동기념탑에서 열렸다.

‘가장 아름다운 열매를 위하여’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각계 대표, 독립유공자와 유족, 학생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은 헌화와 분향, 국민의례, 기념공연, 만세삼창, ‘학생의 날’ 노래 제창 등 순으로 이어졌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기념사를 통해 “대한민국은 청년의 나라이며 조국이 위기일 때마다 결연하게 일어선 청년들이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왔다”면서 “91년 전 광주의 청년 학생들이 그러했듯, 불가능에 도전하는 청년정신으로 오늘의 위기를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헌화와 분향은 미래 세대들에게 선열들의 애국정신을 계승하고 과거·현재·미래를 잇는 상징적 의미를 담아 생존 애국지사와 학생대표 2명이 주요 인사와 함께 나란히 참배했다. 

기념공연 제1막은 학생들이 직접 당시 거리에 배포됐던 시위 구호, 행진곡을 재구성한 뮤지컬 ‘1929, 그날의 역사’가 무대에 올랐다.

기념공연 제2막은 광주교대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탑에 새겨진 전원범 교수의 시 ‘겨레의 별이 되어’를 낭독했다. 

이어 학생독립운동에 참여했던 광주지역 학교 후배들이 선열들을 기억하며 미래를 이끌어갈 세대로서 역사의 주인공이 될 것을 다짐하는 영상메시지가 상영됐다. 

학생독립운동에 참여한 생존 애국지사 이석규 선생과 후배 학생들의 선창으로 함께 만세삼창을 외쳤고, 참석자 모두 함께 ‘학생의 날’ 노래를 제창하며 기념식은 마무리 됐다.

한편 학생독립운동은 1929년 10월 30일 광주-나주 간 통학열차를 이용하던 조선 학생들과 일본 학생들의 충돌이 도화선이 돼어 11월 3일 광주에서 시작해 이듬해 3월가지 전국의 320여개 이상의 학교에서 54,000여명의 학생들이 동맹휴교와 시위운동에 참여한 독립운동이다. 학생독립운동 기념식은 2018년부터 정부기념식으로 격상해 열리고 있다.

나라사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뒤로가기 위로가기
공감, 이 책

읽는 직업

읽는 직업
우리가 경험하지 못한 일을 어떤 작가들은 자신의 삶을 통해 보여준다.그 터널을 지나온 심정과 거기서 건져 올린 한 줄기 희미한 빛 같은...

숲에서 한나절

숲에서 한나절
식물의 시간으로 보면 화려한 꽃은 그저 열매를 맺기 위해 벌과 나비를 부르기 위한 방편에 불과하다. 모든 식물은 자신의 후손을 남기기 ...
오피니언

“그래, 거창하지 않아도 괜찮아”

“이번에 내가 맡게 되는 업무가 ‘보훈정신 계승’ 업무라는데, 내가 무얼 해야 할까?”작년 3월, 길다면 길었던 육아 휴직을 끝내고 복직을 앞두고 있던 내가 남편에게 했던 질문이었...

어둠이 짙을수록 ‘빛나는 별’이 되려면

어릴 적 겨울밤 깜깜한 시골길을 걸었던 기억이 있다. 두 볼이 따가울 정도로 추운데다가 깜깜하기까지 해서 더 무서웠다. 두려움을 달래려고 올려다 본 하늘에 유난히 반짝이던 별이 있...
많이 본 기사
1
고엽제후유의증 질병 장애등급 종합판정 시행
2
종합비타민제를 먹어야 하는 이유
3
여름철 건강의 적 토사곽란
4
국가유공자 등 로또 판매점 신청
5
중앙보훈병원, 1,400병상으로 확대… 재활·요양병원 등 복합 운영
6
결핵과 비결핵항산균 감염증
7
내년 아파트 특별공급, 대부지원 계획 확정
8
국가유공자 주택 대부 한도 늘리고 금리 내려
9
김환기, 그의 푸른 화폭을 만나다
10
모든 생존 6·25참전용사에 호국영웅기장 수여한다
소 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011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4로 9 국가보훈처
Copyright by 국가보훈처 나라사랑신문  |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