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4 화 14:06
> 뉴스 > 일반
신한청년당 결성 100주년 기념식 개최
나라사랑신문  |  news@narasarang.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3  10:26: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난달 28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 컨벤션홀에서 신한청년당 결성 100주년 기념식이 열렸다. 

이날 기념식에는 국가보훈처 심덕섭 차장과 각계인사, 유족, 일반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심덕섭 차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조선의 자주독립을 위한 신한청년당의 노력은 독립을 주도적으로 논의하고 독립임시사무소를 설치하면서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에 주춧돌을 놓았다”면서 “우리의 광복은 신한청년당을 비롯한 수많은 독립운동단체와 애국선열들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으며 이제 우리는 그분들의 자주독립을 위한 고귀한 정신을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와 번영’이라는 새로운 시대적 과제로 계승하고 발전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신한청년당은 1918년 8월부터 몽양 여운형 선생이 장덕수, 김철, 선우혁, 한진교, 조동호 선생 등 6인과 함께 그해 11월 28일 공식 창당해 3·1운동 전후 크게 활약했다.

나라사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공감, 이 책

궁궐, 조선을 말하다

온돌을 폭넓게 사용한다는 것은 단순히 난방 방식의 변화만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온돌이 마루와 결합해 하나의 건물을 구성하기 위해서는 마루가 지상에서 떨어진 만큼 온돌도 높아져야 한다. 온돌...

열두발자국

열두발자국
처음 해보는 일은 계획할 수 없습니다. 혁신은 계획으로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혁신은 다양한 시도를 하고 계획을 끊임없이 수정해나가는 과...
오피니언

따뜻한 보훈, ‘나눔과 섬김’입니다

보훈복지사로 첫 출근한 게 벌써 7년 전 일이다. 7년이라는 시간 동안 내가 무슨 일을 했나 돌이켜보면 나는 사람과 사람, 사람과 보훈청을 연결하는 일을 한 것 같다. 그래서 보훈...

따뜻한 보훈, ‘나눔과 섬김’입니다

세상에서 가장 귀한 것, 그리고 행복한 것을 꼽으라면 ‘나눔’이 아닐까 싶습니다. ‘나눔’이라는 것은 서로 간에 진실된 마음을 주고받는 것이고, 그 어떤 일을 하는 것보다도 더 행...
많이 본 기사
1
종합비타민제를 먹어야 하는 이유
2
고엽제후유의증 질병 장애등급 종합판정 시행
3
국가유공자 등 로또 판매점 신청
4
여름철 건강의 적 토사곽란
5
중앙보훈병원, 1,400병상으로 확대… 재활·요양병원 등 복합 운영
6
결핵과 비결핵항산균 감염증
7
내년 아파트 특별공급, 대부지원 계획 확정
8
국가유공자 주택 대부 한도 늘리고 금리 내려
9
김환기, 그의 푸른 화폭을 만나다
10
모든 생존 6·25참전용사에 호국영웅기장 수여한다
소 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3011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4로 7 국가보훈처
Copyright by 국가보훈처 나라사랑신문  |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호천